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구교육청, 통합연수 실시로 연수부담 줄어
 
운영자 기사입력 :  2019/01/29 [20: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대구시교육청은 29일~30일 양일간에 걸쳐 대구시교육청 행복관에서 각급 학교 교감 및 담당교사 3,200여명을 대상으로 ‘2019년 교원대상 교육정책 및 사업계획 통합전달연수’를 실시한다.
이번 연수는 매년 신학년도에 각급 학교에서 운영할 사업의 운영계획과 방향을 전달하는 것이 목적이다. 작년까지는 학교에서 인사이동, 신학기 준비 등으로 가장 바쁜 시기인 1~2월에 사업별로 산발적으로 연수가 진행되었으나 올해부터는 교사들의 연수와 행사를 최소한으로 줄이자는 취지에서 한 번에 통합하여 실시한다.
통합연수로 학교는 2월중에 교육과정편성 및 교육활동계획 수립 등 새학기 준비에 집중할 수 있고, 3월 개학후에는 교사들이 오로지 수업과 생활지도를 중심으로 교육활동에 전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연수 첫날인 29일에는 교권 및 학습권의 조화와 균형을 이루도록 하고 교권 침해시 갈등조정을 전문적으로 지원하는 ‘교육권보호센터’ 운영계획 외 9건의 연수를 실시하고, 30일에는 2019년 과학 및 융합인재교육 담당자 전달회의 외 3건의 연수를 실시한다.
대구시교육청에서는 이번 통합전달연수 뿐만 아니라 외부기관 공문관리 프로그램 도입, 업무지원시스템 구축, 공모학교 자율 선택제 시행으로 공문서 감축 등 학교의 행정업무 경감 및 교육활동 지원에 힘쓸 계획이다.
강은희 교육감은 “행정업무를 과감하게 줄여 선생님들이 본연의 업무인 수업과 학생생활 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이 교육력 회복을 위해서 반드시 필요하다.”며, “이번에 실시하는 통합연수처럼 교원들의 부담을 조금이라도 덜어줄 수 있다면 관행처럼 실시되던 연수나 행사를 재편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종구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간경북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 천년고도 벚꽃 레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