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항공특화 전문인력 양성모델 구축 연구용역 착수!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경북 항공특화 전문인력 양성모델 구축 연구용역 착수!

경상북도는 5일 도청 회의실에서 ‘경북 항공특화 전문인력 양성모델 구축’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통합신공항 건설에 대비하여 항공MRO*(항공기 정비 산업) 산업육성을 위해 항공특화 전문인력 양성 전략 수립 방향을 제시하고 군·산·학을 연계한 인력양성 생태계 조성을 위해 관련 전문가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 항공MRO(Maintenance, Repair and Overhaul) 산업은 항공기의 보수·유지와 수리·개조를 통해 안정성과 신뢰성을 확보하는 최첨단 제조업과 서비스업이 융합한 산업


항공 정비산업은 21세기 정보산업, 신소재산업 등 첨단 기술 산업을 주도해 나갈 미래 유망산업 중의 하나이다.


우리나라 MRO시장은 연간 2조원 규모로, 저비용항공사 증가와 항공기종 다변화로 인해 항공특화 전문인력 양성의 필요성이 더욱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되어 경북도에서 선제적으로 인력양성 생태계 조성을 위해 용역을 추진하게 되었다.


이번 용역은 항공방위 산업 생태계 구축의 일환으로 비상활주로, 비행훈련장, 대학, 고등학교 등 지역 항공 인프라를 활용한 인력양성 모델을 제시하고 군·산·학 복합 항공산업 인력양성을 위한 협력사업 개발과 사업추진 방안에 대해서도 연구한다.


경상북도는 항공특화 전문인력 양성을 통해 외화유출을 막고, 지역의 청년들에게 고부가가치의 좋은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통합신공항 건설과 연계한 항공방위 산업 육성을 위해 항공특화 전문인력 양성 생태계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재원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