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금강송!영문으로 말하다

전국 최초 소나무를 인문학적 가치로 평가, 영문 백과사전 발간
기사입력 2017.03.28 16:39 조회수 2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상북도와 울진군은 2016년 발간한 ‘소나무인문사전’의 영문판 (A HUMANITIES ENCYCLOPEDIA OF KOREA’S PINE CULTURE)을 출간해 금강소나무를 비롯한 한국 소나무의 우수성을 세계에 널리 홍보할 계획이다.
이번 ‘소나무인문사전’영문판은 4명의 전문 번역자가 참여해 원어민 감수를 거쳐 최종 출간하게 됐으며, 전국의 주요 공공도서관, 31개국의 재외한국문화원, 각국 대사관, 국제기구 등에 배포해 한국의 소나무를 알릴 예정이다.
한편, 경상북도와 울진군이 지난해 심혈을 기울여 만든‘소나무 인문사전’은 울진 금강송 등 우리 민족의 소나무를 단순한 식물학 관점이 아니라, 문화예술·인문역사·생활·생태·지리·자연유산·제도 등 인문학적 종합 지식을 담아낸 사전으로 총 1,447개의 표제어와 500여장의 사진과 도판이 실렸으며, 2016 세종도서 교양부문에 선정되기도 했다.
서 원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소나무는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선호하는 국목(國木)같은 나무로 지조와 절개의 상징으로 십장생도에도 잘 나타나 있으며 소중한 자연자산이자 인문자산이다”며,
“앞으로 소나무의 우수성을 홍보하는데 ‘소나무인문사전’이 큰 역할을 할 것이며, 세계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강창호기자

[운영자 기자 ]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일간경북신문 & newgb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